ADMIN       |       LOGIN

Logo

title

총 게시물 86건, 최근 0 건
   

(퍼온글-농촌진흥청)가을 맥류, 지역별 파종 적기 맞춰 뿌리세요

글쓴이 : 우리밀본부 날짜 : 2020-09-22 (화) 10:43 조회 : 581
21-3_가을맥류서둘러심지마세요_식량원_.hwp (3.5M), Down : 3, 2020-09-22 10:43:29

                                          가을 맥류, 서둘러 심지 마세요

             -어린 이삭 추위 피해 우려⦁⦁⦁지역별 파종 적기 맞춰야-

  


■ 농촌진흥청은 기후온난화에 따른 맥류의 저온피해를 줄이고, 안전한 겨울나기를 위해 지역에 알맞은 파종시기를 지켜야한다고 강조했다.

○ 밀,보리와 같은 맥류는 일찍 심겨진 상태에서 따뜻한 날씨가 지속될 경우 추워지기 전에 웃자라고, 일찍 나온 어린 이삭이 추위에 얼어죽기 쉽다.

겨울철 온난화와 숙기가 빠른 품종 재배가 늘어나면서 맥류의 저온 피해는 더욱 증가하고 있다.

올해도 3월 중순과 4월 상순의 이상저온으로 이삭의 불임과 백수현상(저온에 의한 현상으로 이삭이 하얀 쭉정이가 되는 현상)이 발생했다. 보리의 경우 전체 재배지의 7.9%에서 저온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20207월 통계청 자료)

 

농촌진흥청은 2017년부터 2019년까지 기후온난화에 따른 맥류 파종적기 이동에 관한 연구를 수행한 결과, 맥류 파종 적기가 기존보다 평균 7일 정도 늦어졌다고 밝혔다.

기존의 맥류 파종 적기는 평야지(표고 100m이하)의 경우 중부지역은 1010~25, 남부지역은 1015~30일이었다.

최근에는 파종 적기가 중부지역 1015~31, 남부지역 1020~1110일로 이동했다.

 

맥류는 본격적인 겨울 추위가 시작되기 전에 식물체 잎이 5~6개 정도 나오는 시기에 파종해야 얼어죽지 않는다.

또한 일찍 심은 맥류는 겨울을 나고 다음해 봄에 다시 자라는 시기도 빨라진다. 이럴 경우 3~4월에 이상저온이 발생하면 어린 이삭은 저온 피해를 입고 생산량이 떨어진다.

국립식량과학원의 연구에 따르면 밀이 겨울을 지내고 어린 이삭이 만들어지는 시기에 영하 4도 이하의 낮은 온도가 지속되면 생산량이 4~10%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났다.

참고자료기후온난화에 따른 밀보리 파종적기 이동 등 보도자료 원문은 첨부파일로 확인하시면 됩니다.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